Artists Online Showroom

Guanghui Chen천 광후이

  • NATIONALITY
    China, 중국
  • CURRENT JOB/POSITION
    Teacher
  • EDUCATION
    1998 Alfred University, Creamics Art, M F A
  • EXHIBITION
    2016 2nd Nationl Ceramics, National Museum of China, Beijing, P R China
  • AWARD
    2016 Gold, Purple Gold (Ceramics), Jiangsu Provencial Goverment, Nanjing Jiangsu, P R China
  • COLLECTION
    2012 National Museum of China, Beijing, P R China
  • RESIDENCY/WORKSHOP
    2001 After celedon, NCECA, Kansas, U S A

나의 작품은 지금까지 도자기라고 알려져 왔던 것 또는 후세에 기억되기 위하여 작품에 자신의 서명을 남기는 예술가의 존재를 사라지게 하는 것으로 간주 된다. 이 작품은 점토와 불이 만나 그 들 스스로 형태를 만든 도자기 용기다. 나는 미국의 영화감독인 스탠리 큐브릭의 공간 장면을 좋아한다. 나는 (누구에게도 속하지 않고) 스스로 형태를 만든 이 용기가 자연과 몸은 물론이고 메시아 시대라는 개념의 종교와 밀접하게 관련되어 있다고 생각한다. 이 작품의 몸통은 사건들을 기억하기 위한 것일 뿐만 아니라 자신을 해체하기 위한 것이기도 하다. 또한, 비바람에 풍화되어 끓임 없이 형태가 변한 하나의 오브제로 시간이 흐르면 몸통은 용기로 변한다. 따라서 혈통 족보 분석을 하자면 이 용기는 몸통과 역사를 연결한다. 이 작품은 역사로 가득 찬 몸통을 드러내면서 몸통의 역사를 파괴한다.

My work is considered to dissolve what has been named as "ceramics," or to dissolve the existence of the artist who was understood to have made and have signed his or her name on the work afterwards. The work from my vision is clay works that are clay and fire self-forming containers. I like director Stanley Kubrick’s space scene. I think this self-formed container (which doesn’t belong to anybody) is closely related to the earth and body, but also with religion in the concept of the Messiah's time. This body of work is not only to remember events, but also to dismantle oneself. It’s also an object that has been weathered and constantly formed, and the body becomes a container in the last concept of time. Therefore, as a genealogical lineage case analysis, the container connects the body and history. It should reveal a body full of history and destroy the history of the bod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