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sts Online Showroom

Jucheol Yun윤주철

  • NATIONALITY
    Rep. of Korea, 대한민국
  • CURRENT JOB/POSITION
    Ceramic Artist
  • EDUCATION
    2010 Dankook University, in Arts, College Art, Ph.D
  • EXHIBITION
    2017 Contemporary Korean Caramics, Victoria & Albert Museum, London, UK
  • AWARD
    2005 Grand Prize, The 4th Cheongju International Crafts Biennale, Organizing Committee, Cheongju, Korea
  • COLLECTION
    2016 Victoria & Albert Museum, London, UK
  • RESIDENCY/WORKSHOP
    2014 Changchun International Ceramics Symposium in China, Organizing Committee, Changchun, China

나는 2000년 초반 ‘한국적인 색은 무엇인가’란 끊임없는 질문을 하면서 현대 도자공예의 한국적인 색을 찾기 시작하였으며 첨장기법(尖裝技法)을 개발하였다. 첨장기법의 발상은 우리나라 전통 도자의 하나인 분청사기(귀얄기법)에서 시작하였다. 귀얄기법의 귀얄은 올이 굵은 풀비 같은 거친 빗자루를 말하며, 백토로 만든 흙물(분장토)을 빗자루로 분장하는 것으로 성형체의 표면에 붓 자국이 그대로 남도록 칠하여 표현하는 우리 고유의 분장기법이다. 첨장기법은 이 귀얄기법의 진화 발전된 새로운 도자기 장식기법이다. 전통 분청사기의 귀얄기법을 모티브로 ‘뾰족할 첨(尖), 꾸밀 장(裝)’의 첨장(尖裝)기법이라고 명명된, 명칭의 뜻과 같이 도자기의 표면을 뾰족하게 표현하는 장식기법으로 흙물을 붓으로 바르는 것에서 첨장기법은 시작된다.

I have strived to discover truly Korean color for contemporary ceramics. Since early 2000, I have continually asked myself what Korean color is, and I managed to develop a decorative technique that I call ‘cheomjang.’ I derived cheomjang from brushed slip decorative technique used for buncheong, a type of traditional Korean ceramics. The brushed slip decoration technique is unique to Korea. On buncheong ware, the slip is applied with a coarse brush, leaving visible, decorative traces of the brush strokes. I further developed the brushed slip technique into the new technique: cheomjang.